네이버 검색광고나 구글 검색광고나…

여러 블로거들 사이에서 네이버를 비난하는 것 중 하나가 네이버 검색광고가 검색 결과와 혼동된다고 하는 것이다. 솔직히 개인적으로는 그랬던 적이 없어서 공감하기 어렵지만 이해할만한 주장이기는 하다. 결과를 보면 분명 광고가 좀 과도하게 많다는 생각도 들고(스크롤해야 검색결과를 볼 수 있다!), 검색결과와 비교했을 때 비슷한 형태로 생겨먹어서 분명 혼동의 여지는 있다.

naver_ad.png
그림1. 광고 영역

naver_ad2.png
그림2. 정보 영역

그림1과 그림2는 각각 호스팅으로 검색했을 때의 상단 광고영역과 그 아래에 위치하는 정보영역인데, 분명 비슷한 형태인 것은 사실이고, 이로 인해 혼란을 가져올 수 있는 것도 사실이다. 따라서, 누가 글을 썼더라도 “이러이러한 이유로 좋지 않다”라고 한다면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주장이다.

하지만, 그런 주장은 다른 검색광고도 별반 다르지 않음을, 심지어 구글이라 해도, 인지하고 해줬으면 하는 바람이다. 구글이 구글 광고라고 명시하는 것은 애드센스일 뿐, 그 덕에 광고로 떡칠한 블로거들은 자신들이 네이버에 대해 행하는 비난에 자유로울 수 있을지 몰라도, 구글이 벗어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google_ad.png
그림3. 구글의 검색결과

보다시피 구글 역시 검색결과 상단에 광고를 노출하고 있다. 그리고 좌측엔 다시 광고를 또 노출하고 있다. 어떤 성미급한 사람은 좌측에 광고만 노출되는 검색결과를 두고 구글은 검색결과 위에는 광고를 안 올린다고 하면서 네이버를 비난하기도 했었다.

하지만 네이버가 검색결과와 같은 위치라서, 동일한 폼이라서 비난을 받아야 한다면 그건 설사 구글이라 해도 자유로울 수 없을 것이다. 심지어 구글은 섹션을 나누지도 않고 있지 않은가. 우측에서 보자면 어째서 이미지나 뉴스와는 달리 “스폰서 링크”라는 글자는 저리도 희미한지 의도가 궁금해질만도 하다. 검색결과 부분을 봐도 단지 색상으로만 구분이 되기 때문에(스폰서 링크라는 글자는 우측 정렬되어 희미하게 보인다), 언뜻 보기에는 추천 검색결과로 보일 수도 있는 것이다. 이런 행위 역시 2005년부터 지속되어 온 오래된 행동인 것도 참고해주기 바란다.

구글이 네이버, 다음 등의 포탈에 비해 잘하고 있는 점이라면 과도하게 광고를 노출시키지는 않는다는 점, 그것하나 뿐이다. 검색결과와 혼동이 되게 하는 것에 대한 비난은 구글이라고 자유로울 수는 없다. 네이버와 비슷한 – 사실은 동일하다고 봐도 무방한 – 형태를 지닌 다음, 엠파스는 굳이 언급하지도 않겠다.

결론은, 늘상 내가 주장했던 바와 마찬가지로 까려면 똑같은 기준으로 공평하게 까라는 것이다. 의사표현을 하는 것도 본인의 자유인만큼, 잘했든 잘못했든 나무라거나 까대는 것도 본인의 자유이다. 하지만 부디 제발 바라옵건데 일관된 기준을 가지고 일관성있게 행동해달라고 하는 것이다.

내가 NHN 직원이라고 이런 류의 글을 쓰면 색안경부터 끼고 보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나의 주장은 어제도 오늘도 그리고 내일도 똑같다. 뭘 해도 좋으니 제발 “일관성을 갖추어 달라”는 것이다.

  1.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네이버까는사람 많이 봤습니다만..
    제가 네이버를 이용하면서(지금도 네이버를 가장 많이 이용합니다.)
    불편했던건 지식iN하고 블로그(네이버 블로그)
    그 많은 광고덕에(스폰서 링크같은거 말고, 개인이 올린 쓰잘데기 없는 광고들) 검색하고서도 신뢰할만한 결과를 찾기까지 너무 오래걸립니다.
    좀더 단속을 강화해서 광고는 확실하게 지워줘야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광고 블로그는 좀 폐쇄해주세요)

    음…. 그래서인지 검색은 카폐검색밖엔 사용하질 않습니다.
    그 외엔 다 구글이죠. 구글이 좋은점은 회사 따지지 않고 검색범위안에 다 있으니깐 상대적으로 광고도 적고, 결과도 괜찮구요.

    일단 네이버에게 바라는건 광고 블로그와 지식iN광고좀 지워줬으면 좋겠네요

    1. 저도 컨텐트의 품질을 더 올렸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만, 창과 방패의 싸움에서 힘든 쪽은 방패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런 식으로 악용하시는 분들을 어뷰저라고 하는데, 어뷰저들을 막겠다고 원칙을 세워놓으면 또 어딘가에선 선량한 분들의 반발이 심하고.. 이런 식입니다.
      제 담당은 아니지만 끊임없이 막는데도 또 끊임없이 생겨나고 이렇다고 들었습니다. 심지어 아예 사람을 고용해 전문적으로 광고를 올리는 사람들이 있다고도 들었던 것 같습니다(기계적인 알고리듬으로는 사람이 올리는 것을 막는데 한계가 있습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가야할 문제인 것 같습니다. 아마 담당 개발팀에서도 미칠 듯이 고민하고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관심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__)

  2. 저도 mepay님의 포스트를 보았는데 정말 편파적이더군요. 그래서 답글을 달았더니 밥은 먹고 다니냐는 식의 리플을 달아주셨습니다. 정당하게 까는건 좋죠. 나쁜점을 고칠수도 있고 관심의 표현이니, 허나 맹목적으로 까기위해 사실을 조작하거나 유리한것만갖다 붙이는 식의 포스트가 너무많은게 안타깝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