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만 날리는 파란?

paran.png

포탈사이트 파란이 파리만 날리고 있다.

대체 누구의 아이디어일까? 미니 게임용으로 붙여둔 것인지는 모르겠는데, 현재 국내 업계에서의 파란의 위치를 생각하면 마냥 웃고 즐길 수만은 없을 것 같다. 특히나 나에게는 과거 “식당집 아들”이었던 적이 있어서 파리 날리는 모습이 그다지 아름답게 보이지 않는다.
다시 확인해보니 파란이 25일날 무슨 변화를 줄 모양이다. 그래서 이름이 비슷한 파리로 한 것일지도… 우측에 배너가 생겨서 들어가봤더니 다음과 같은 화면만 있다(그나마 IE에서만 보인다).

paran2.png

단지 파란과 발음이 비슷해서일까, 아니면 파리날다라는 영어단어가 같기 때문일까… 어쩌면 둘 다 이려나? 어느 경우가 됐든 그다지 환영받지 못하는, 오히려 혐오생물에 속하는 파리를 가지고 프로모션을 하다니… 좋은 아이디어는 아닌 것 같다는 생각이다.

덧// 메인화면의 FF에서 발생하는 JS 버그 종 수정했으면 좋겠다. 한두줄이면 끝날 일인데, 그것도 안하는 것보면 딱 둘 중 하나일것이다. 파란이 IE외의 브라우저를 포기했거나, 그 한 두줄이 뭔지도 모르는 수준밖에 안된다는 것. 전자라면 이해가 되지만 후자라면 눈물겨운 일일 것 같다.

  1. 제 생각에는 하찮은 파리가 변한다 뭐 이런 걸 주려고 한 게 아닐까 싶네요 ㅋㅋ

    근데 저도 파리 말고 다른 걸로 했으면 좋지 않았을까라는 생각을 하게 되긴 했어요. 그닥 이뻐보이지는 않으므로 ^^

    파이어폭스에서는 스크립트 에러가 나는군요. 아마도 익스플로러에서만 테스트하고 만 듯한 느낌.

  2. 파리 날리는 파란?…

    지금 파란에 들어가 보면 아래와 같은 모습을 볼 수 있다. 사람이 찾아오지 않는 파란을 왠지 연상케 하는 듯도 하고… 파리만 날리는 서비스들에 대한 내용인가 라는 생각도 들고… 그러면…

Comments are closed.